4~5월에  습기가 많은 숲 속에서 자랍니다.

여러해살이풀로 전국 산지에서 자라지만 소백산의 군락지가

국내 최대라고 합니다. 

4월 부터 5월 초순 정도에 가장 많이 볼수 있습니다. 

저는 별 기대없이 간 것이라 '볼수 있었다~' 정도에 만족해야겠습니다. ^^;


모데미풀도 바람꽃들과 같은 미나리아재비과 입니다. 

꽃잎처럼 보이는 것(흰색)은 꽃받침이고, 

진짜 꽃잎은 노란색(꿀샘)을 띈 것입니다.

소백산의 깃대종.  1속 1종의 한국특산식물.

이름의 유래는 최초 발견지인 경남 운봉의 모데미(지리산)에서 자라는 풀이라는 뜻입니다.

꽃말은 '슬픈 추억'




>> 2019년 5월 25일 / 소백산 / Canon EOS 700D

'야생화_봄 > 하얀색 계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연령초(연영초)_20190525  (0) 2019.06.13
홀아비바람꽃_20190525  (0) 2019.06.13
모데미풀_20190525  (0) 2019.06.13
변산바람꽃_20190302  (0) 2019.04.23
나도옥잠화_20180526  (0) 2018.05.28
변산바람꽃_20180310  (0) 2018.03.11
Posted by 울강군

댓글을 달아 주세요